[236 보도] 본교 중앙박물관, 개교 70주년 특별전 <한국의 기와> 개최

지난 5월 15일 중앙박물관에서는 경희대학교 개교 70주년을 맞아 <한국의 기와> 특별전을 개최했다. 이번 특별전은 ‘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’사업의 일환으로 문화체육관 광부가 주관하고, (사)한국대학박물관협회가 주최하며 본교 중앙박물관에서 운영한다.

개회식에서 경희대학교 중앙박물관 김희찬 관장은 “이번 특별전에서 본교 중앙박물관이 한반도의 기와 문화를 조명하 기 위해 소장하고 있는 2천 5백여 점의 기와들 가운데 천여 점을 선별하여 전시하게 됐다”며 “전시회와 연계하여, 올해 7 월 27일에는 한국의 기와에 대한 학술대회를 개최할 예정이 다”라고 알렸다.

11월 30일까지 진행되는 <한국의 기와> 특별전은 매주 월 요일부터 금요일까지 관람이 가능하다. 또한, 우리나라 전통 건축의 와당과 단청을 직접 제작해보며 우리 문화를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체험행사를 운영한다. 해당 체험 행사는 경 희대학교 중앙박물관 행정실(02-961-0141)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.

김유진 | beapolar0819@khu.ac.kr

작성자: khugnews

이글 공유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